칼럼
정세
현장
이론
기타
 
지난호보기
월간지/단행물
구독신청
세미나신청
토요노동대학신청
1
자유게시판
제목 서반아에서도 교사파업 & 학생파업
글쓴이 보스코프스키 E-mail send mail 번호 3040
날짜 2013-10-25 조회수 1351 추천수 36
파일  

 

올해 교사들의 파업이 많은데 이미 지난 4월 묵서가/멕시코를 필두로 미국, 영국, 파서/브라질 등에서 교사파업이 있어왔습니다. 방금 RE를 확인하니 서반아/스페인 역시 교사들이 파업에 동참했고 학생들 역시 파업에 동참 했습니다. 세계적으로도 이미 교사들의 노동자성은 이미 충분한 확인 이상을 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어제 어떤 나라의 역사는 정말 거꾸로 가고야 말았습니다. 이들과 연대한 국제성을 보여주어야 할 시점입니다. 이렇게 되면 지난 FTA 국면에서의 쇄국은 지금은 저들이 되는 건가요? 저들의 동도서기와 변법자강 - 모두 피지배의 국제화, 지배의 국내화 - 의 2중주를 끝내야 할 시점입니다.

소개 문서는 경제 위기로 인한 공교육 서비스의 공격으로 부터 시작해서 교육 환경의 악화를 언급하고 있습니다. 또한 대학의 예산삭감과 서반아/스페인의 교육개혁(악)이 미래 세대의 희생을 초래할 것이라고 폭로하고 있습니다. 다른 문장에서 천주교/카톨릭 독재와 고통의 진창에 함몰해 반 세기 전으로 회귀했다고도 폭로했습니다. 해당 문서가 동영상 부분이 있어 이 동영상을 확인하시면 이를 반대한 시위 장면을 보실 수 있습니다.

문서의 주소는 아래와 같습니다.



http://revolting-europe.com/2013/10/24/why-spains-education-system-is-on-general-strike-today/






보스코프스키 참세상이 전한 구체적인 소식은 아래와 같습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152&aid=0001952494
2013-10-25 22:29:15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716 서반아에서도 교사파업 & 학생파업[1] 보스코프스키 2013-10-25 1351 36


우 156-060)서울특별시 동작구 본동 435번지 진안상가 나동 2층 (신주소: 노량진로 22길 33) 
(전화) 02-790-1917 / (팩스) 02-790-1918 / (이메일) wissk@lodong.org
Copyright 2005~2022 노동사회과학연구소.